UPDATED. 2021-04-16 17:36 (금)
광명·시흥에 7만 가구 규모 3기 신도시 지정
상태바
광명·시흥에 7만 가구 규모 3기 신도시 지정
  • 신용준
  • 승인 2021.02.24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 4.3배 규모, 역대신도시 6번째 크기
부산대저 1.8만호, 광주산정 1.3만호 등 10만호
1차 지구 2023년 사전청약, 2025년부터 분양
광명 시흥 3기신도시 구상안. 자료=국토교통부
광명 시흥 3기신도시 구상안. 자료=국토교통부

정부가 신규 공공택지 1차 입지로 광명 시흥과 부산 대저, 광주 산정 등 3곳을 확정했다. 

국토교통부는 24일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방안'의 후속조치로 광명시흥(7만호), 부산대저(1.8만호), 광주산정(1.3만호) 등 약 10만호(3곳)의 입지를 우선 확정·발표했다.

1차로 확정된 10만호 이외에 나머지 15만호 신규 공공택지 입지는 지자체 협의 등을 거쳐 2차로 4월경 공개할 예정이다.

우선 광명 시흥지구는 경기도 광명시 광명동, 옥길동, 노온사동, 가학동 및 시흥시 과림동, 무지내동, 금이동 일원 약 1271만㎡(384만평) 규모에 7만호가 들어선다.

이 지역은 여의도 면적의 4.3배로 3기 신도시 가운데 최대 규모이며, 1·2기 신도시 포함 역대 6번째 대규모 신도시로 조성될 계획이다. 광명 시흥보다 큰 신도시는 동탄2(2,400만㎡), 분당(1,960만㎡), 파주운정(1,660만㎡), 일산(1,570만㎡), 고덕국제화(1,340만㎡) 등이다.

국토교통부는 광명 시흥 교통대책으로 서울 도심까지 20분대 접근이 가능하도록 철도 중심 대중교통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신도시를 관통하는 남북 도시철도를 건설해 1호선, 2호선, 7호선, 신안산선, GTX-B 등으로 환승·연결되도록 검토한다. 사업지구 내를 관통하는 제2경인선(예타 중) 확정시 역사를 설치하고 환승센터 등을 구축해 철도교통 연결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제2경인고속도로와 연계한 광역버스 환승시설을 구축하고, 대중교통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지구 내 순환 대중교통체계(BRT 등) 구축과 서울구간 BRT와의 연결방안도 검토한다. 수도권 제1순환도로 스마트IC 신설을 검토해 접근시간을 단축하고 목감IC 주변 도로연결 여건을 개선해 고속도로 상습정체지점을 해소할 방침이다.

부산 대저지구는 부산광역시 강서구 대저동 일원 243만㎡(74만평)에 1.8만호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부산연구개발특구와 연계한 자족도시 조성을 위해 배후주거지를 공급하고, 연접지역에 15만㎡ 자족용지를 배치해 특구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구내 부산김해경전철 역사를 신설해 부산도심 및 김해 방면으로 대중교통 이용편의성을 증대하고, 명지~에코델타시티를 경유하는 강서선(트램) 확정시 지구내 정거장을 설치해 지구 남측으로 대중교통 접근성을 개선한다. 국도14호선 교통량 분산을 위해 대저로를 확장하고, 식만~사상간 도로와의 원활한 연계를 위해 평가로를 확장할 예정이다. 부산~김해경전철 역사를 설치해 서면까지 30분내 도착, 식만~사상간 도로 등을 이용해 부산역 20분내 도착하게 된다.

광주 산정지구는 광주광역시 광산구 산정동, 장수동 일원 168만㎡(51만평)에 1.3만호를 조성한다.

광주형 일자리 사업과 연계한 빛그린산단 등 근로자를 위한 양질의 주거지를 공급하고, 스마트 물류·청년창업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교통대책으로 하남진곡산단로와 도심을 연결하는 도로신설 및 연결IC 개량을 통해 무안광주호남고속도로 등과의 광역 접근성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도심방향 교통량이 집중되는 손재로를 확장해 광주 도심 접근성을 개선하고, 사업지구와 주요 환승거점(운남역, 광주송정역, 도시철도 1·2호선 등)간 버스연계체계를 구축해 대중교통 접근성을 증대시킬 계획이다. 손재로 등을 이용해 광주송정역 20분내 도착, 무진대로 등 이용시 광주광역시청 도심징역 20분내 도착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1차 신규 공공택지와 관련해 2025년부터 순차적으로 입주자모집을 개시할 예정"이라며 "1차 발표 지구 이외 나머지 약 15만호의 구체적인 입지와 물량은 지자체 협의 등을 거쳐 2분기 내에 신속히 확정·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