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4:43 (토)
산업은행, 항공산업 경쟁력 제고 '통합위원회' 출범
상태바
산업은행, 항공산업 경쟁력 제고 '통합위원회' 출범
  • 신용준
  • 승인 2021.02.25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진칼 주주 의결권 행사 등 투자 후속조치 실행
사진=산업은행
사진=산업은행

산업은행은 24일 한진칼 주주의결권 행사 등 투자 후속조치 실행과 항공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 외부 전문가가 참여하는 '통합위원회'를 출범했다.

통합위원회는 신희택 대한상사중재원 국제중재센터 의장, 장지상 산업연구원 원장, 김동환 한국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김수곤 한국항공협회 부회장, 최문희 강원대 교수, 강경훈 동국대 교수 등 6명의 외부위원과 안영규 산업은행 기업금융부문장을 포함해 총 7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에는 신희택 의장이 위촉됐다.

산업은행은 산업·경영·경제·법률·항공 등 각계의 외부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해 위원회의 전문성과 객관성을 확보했다.

통합위원회는 주주총회 의안에 대한 의결 등 한진칼 주식에 대한 주주권 행사와 더불어 한진칼과 대한항공 사외이사 후보 추천 등 한진칼 투자 후속조치 실행을 위한 심의·의결기구다.

앞으로 위원회는 주주권 행사를 위해 의결권 행사기준을 사전에 수립하고 공개할 예정이며, 주주가치 향상과 회사의 지속 성장이 가능하도록 독립적인 입장에서 의결권을 행사할 계획이다.

산업은행은 통합위원회 외에도 대한항공 경영평가위원회 설립을 준비 중이며, 양대 항공사의 성공적인 통합을 위한 건전경영 감시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