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4:43 (토)
우리은행-네이버, 소상공인 금융지원 위해 손잡았다
상태바
우리은행-네이버, 소상공인 금융지원 위해 손잡았다
  • 차진형
  • 승인 2021.02.2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스토어 입점 대상 전용 대출상품 출시
24일 권광석 우리은행장(오른쪽)과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두 회사는 ‘소상공인 포용적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우리은행
24일 권광석 우리은행장(오른쪽)과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두 회사는 ‘소상공인 포용적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과 네이버는 24일 소상공인 포용적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우리은행은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입점 소상공인을 위한 전용 대출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온라인 사업자는 충분한 대출 상환능력에도 불구하고 은행권 대출이 어려운 경우가 많았다. 그러나 이번 전용상품 출시로 1금융권 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또한 온라인 사업자가 필요한 사업자금을 적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마이너스통장도 출시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두 회사는 향후 비금융데이터 활용 및 대출 대상 확대를 통해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력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코로나19는 전 산업의 디지털화에 촉매 역할을 했으며 은행도 이 흐름에 빨리 적응하는 것이 필수과제”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과 플랫폼을 결합한 양사의 융합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우리은행의 강점인 기업금융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국내 이커머스 1위 기업 네이버에 입점한 소상공인을 위한 경쟁력 있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