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8 17:07 (월)
미래에셋생명, 소아암 어린이 위해 'FC사랑실천' 기부금 전달
상태바
미래에셋생명, 소아암 어린이 위해 'FC사랑실천' 기부금 전달
  • 김문수
  • 승인 2021.01.08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계약 1건당 500원 기부

 

미래에셋생명은 지난 7일 소아암 어린이를 돕기 위한 ‘2020년 FC사랑실천 기부금’ 2560만 원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이 기부한 재원은 자사의 대표적 FC 기부활동인 ‘FC사랑실천 기부’를 통해 모은 금액이다. 자발적으로 참여한 FC들이 보험 신계약 1건당 500원씩 기부하고, 그 금액만큼 회사도 함께 후원했다.

미래에셋생명은 2012년부터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협약을 맺고, 소아암 및 희귀 난치성 질환을 앓는 어린이들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를 포기하지 않도록 매년 기부금을 전달해왔다. 현재까지 기부한 누적 금액은 2억4000만원을 넘어섰다.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대표이사 사장은 “FC사랑실천 기부는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들의 행복한 미래를 위한 미래에셋생명 FC들의 진심이 담긴 사회공헌 활동이다”며 “사랑을 실천하는 보험업의 본질에 입각해 자긍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어린이들과 소외계층을 돕는 데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