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1 18:16 (화)
산업은행, 10억달러 글로벌 본드 발행
상태바
산업은행, 10억달러 글로벌 본드 발행
  • 신용준
  • 승인 2020.10.2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이전 수준, 한국계 외자조달 스프레드 회복세
자료=산업은행
자료=산업은행

산업은행이 20일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10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본드를 발행했다고 밝혔다.

이 채권은 3년 만기 5억 달러, 5.5년만기 5억 달러로 구성된 듀얼 트랜치(Dual-Tranche) 구조의 고정금리채로 발행됐다.

3년 만기는 사회적 채권(covid-19 Response Bond)으로 발행해 코로나 사태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기업 지원과 해외사업 재원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발행으로 코로나 이후 급등했던 한국계 기관들의 외자조달 비용이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고 있음을 확인했다.

지난 2월 산업은행의 글로벌본드 발행 이후 코로나 본격화로 한국계의 외화차입이 일시 중단됐고, 4월 산업은행의 외화채권발행(U$ 5억, 3년 만기)을 시작으로 한국계 외화채권 발행 재개의 물꼬를 튼 바 있다.

산업은행은 최근 코로나 재확산, 美 대선 관련 불확실성 증대 등에 따라 안전자산에 대한 투자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점을 활용했고, 발행금액 대비 약 3.6배의 유효 주문을 유치했다.

총 주문액의 41% 이상이 각국 중앙은행, 국부펀드, 국제기구 등 SSA(각국 중앙은행, 국제기구, 정책금융기관 등) 투자자로 구성됐으며, 유럽과 중동, 미국 투자자가 76% 이상을 차지하는 등 기존 아시아 투자자 중심에서 탈피하며 전세계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과 신뢰를 재확인했다.

산업은행은 지난 9월 정부 외평채의 성공적 발행에 이어 입번 산업은행 글로벌본드까지 성공적으로 완료되면서 향후 국내기업의 외자조달이 보다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번 발행을 통해 3년, 5.5년 기간물의 벤치마크를 제시해 해외채권발행을 앞둔 국내 기관 앞 유리한 발행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