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2 17:19 (목)
보험연구원, 내년 보험산업 수입보험료 성장률 1.7% 전망
상태바
보험연구원, 내년 보험산업 수입보험료 성장률 1.7% 전망
  • 김문수
  • 승인 2020.10.16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생명보험 수입보험료 0.4% 감소
손해보험 원수보험료 4% 증가할 전망
사진=뉴스저널리즘
사진=뉴스저널리즘

내년 보험산업 수입보험료가 감소하면서 1.7% 성장에 그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보험연구원은 16일 열린 '2021년 보험산업 전망과 과제' 온라인 세미나에서 생명보험의 수입보험료가 0.4% 감소하고, 손해보험의 원수보험료가 4%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보장성보험의 성장 둔화와 저축성보험 위축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생명보험의 보장성보험은 소비심리 악화와 대면채널 영업환경 개선 지연, 판매 규제 등으로 2.9% 성장하는 데 그칠 전망이다. 일반 저축성보험은 연금보험의 감소세 지속으로 2.6% 감소하고, 변액저축성보험은 계속보험료의 축소로 인해 6% 감소할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손해보험의 내년도 장기손해보험은 상해, 질병, 운전자보험을 중심으로 전년 대비 4.7%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자동차보험은 자동차보험료 인상 효과와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 효과가 소멸된 가운데 온라인채널을 통한 판매 확대 등의 감소 요인으로 2.9% 성장이 예상되고 있다.

일반손해보험의 경우 의무보험 증가로 인한 배상책임보험 시장 확대, 신규 위험담보 확대 등으로 5.1%의 양호한 성장이 전망된다.

퇴직연금 보험료는 생명보험 17.6%, 손해보험 8.4%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퇴직연금을 포함한 생명보험 시장 수입보험료는 2020년 4.1%, 2021년 3.5% 증가할 전망이다. 손해보험의 퇴직연금을 포함한 원수보험료는 2020년 6.2%, 2021년 4.5%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