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체소개
미래희망을 열어가는
언론이 되기 위해 정도를 걷겠습니다.

2016년 부터 2018년 우리사회는 탈(脫) 진실(Post-truth 또는 Post fact)’과 ‘대안적 사실(alt-facts, Alternative fact)’이라는 다소 낯선 용어들이 쏟아져나왔습니다.
때로는 이것이 가짜 뉴스라고도 하였고 또 누군가는 대안적진실이라고 부릅니다.

2017년에는 “뉴스의 형태를 띄고 퍼지는 선정적인 거짓 정보”를 의미하는 “가짜 뉴스(fake news)” 단어가 그 전 해에 비해 365% 더 쓰였고 콜린스 영어사전이 고른 올해의 단어 중 최상위에 올랐습니다.
한국에서 역시 정치권의 최대이슈는 가짜 뉴스입니다.

이런 시기 필요한것은 "비평" 입니다.
서로가 다른 진실을 말하는 세상. 모두가 모두만의 사실을 가지고 있는 이 때 언론은 단순 정보 혹은 일방적인 전문가의 목소리가 아니라 다양한 이해관계와 주장을 깊이 살펴볼 "비평" 이 필요한 시기임이 분명해졌습니다.

단순히 정보를 재공하고 가공하는데서 넘어가 매월 전문가들을 모아 놓고 토론하고 이야기를 듣고 그것을 인터넷을 통해 빠르게 전달할 매체가 필요해졌습니다.

우리가 다루는 글들은 이세상의 작은 일부분이겠지만 탈진실 시대의 길을 열어주는 등대이자 GPS가 될 것 입니다.

인터넷에 처음 등장하는 비평만을 위한 비평전문지 너겟의 앞날을 기대해 주십시오.